성 마태오 한인 천주교회
성 마태오 한인 천주교회

우리 평화 구역은 웅장한 Angeles Crest 산맥의 정기를 받은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구역으로서 우리 St. Matthew 성당의 창립 멤버들로서 보통 10 20년 이상의 끈끈한 금맥같은 인맥으로 이어진 이웃사촌들 이지요. 낯선 이국 땅에서 서로를 가깝게 돌보아 줄 수 있고 편안하고 따듯한 마음으로 서로를 가깝게 돌보아 줄 수 있고 편안하고 따뜻한 마음으로 주고 받는 대접을 통하여 성숙해진 것이 저희 평화 구역 이지요.   요즈음은 유리병보다 약한 것이 사람의 마음이라지요.  각자의 개성이 강한 우리 평화 구역의 구성원들, 각자의 개성에 어울리는 이해와 사랑을 통하여 많이 성숙해졌지요. 상처를 진주로 바꾸듯이 진주처럼 깊은 지혜와 혜안으로 하느님께서 귀히 쓰실 인물이 되려고 모두들 노력을 한답니다.

저희 평화 구역의 식구들을 소개하지요.

우리 평화 구역의 리더격인 이 상갑 토마스, 행남 베로니카님

우리 마태오 성당의 초대 회장님이신 이 종화 다니엘, 경자 모니카님

항상 말없이 봉사하시는 현 춘정 루갈다님

항상 부드러운 매너와 배려로 봉사하시는 박 명수 필립, 순옥 안젤라님

여러 단체 봉사와 성서 공부 지도로 열심인 윤 경호 요셉, 우경 마리아님

성당 제대회 봉사와 매사에 박학다식한 김 동진 바오로, 미숙 레지나님

천상에서 내려온 두 분 제임스 안 스테파노, 양숙 모니카님

산소같은 자매님 신 준혜 로사님

층층시하의 구역 어른 공경과 봉사에도 열심인 조 성범 프란시스코, 조 민숙 데레사님

우리 구역의 말없는 일꾼 가 재은 요셉, 미숙님

열심히 봉사하시다 지금은 와병중이신 홍 대건 바오로, 송죽 마리아님

우리 구역의 막내이신 김 형석 요셉, 수정 피엔시아님

새로 오신 황 레오, 리오바님

평화 구역의 구역장 한 일권 바오로, 원복 벨라뎃다....

형제 자매로 구성되어 있는 이 모두가 하느님 안에서 자유롭게 그리고 사람답게 살아가는 기도의 인생이 되길 소망하며 열심히 생활하는 우리 평화 구역 입니다.  

주임신부:

        김 지완(아우구스티노)신부님

주소:

7245 Valmont St,

Tujunga, CA 91042

전화:

(818) 951-0879 (본당 사무실)

(818) 951-0869 (FAX)

(818) 875-4012 (사제 사무실)

 

웹 페이지 관리자 E-mail

 

 

미사시간 안내

주일미사

한국어:    오전 7시 45분/10시45분

    영어:    오전 9시 30분

 

특전미사

토요일:    오후 7시 30분

 

평일미사

   수/금요일:    오후 7시 30분

목요일:    오전 9시 30분

 

 첫 토요 성모신심 미사

 

       매달 첫 토요일

       묵주기도:  오전 9시

       신심미사:  오전 9시 30분

성사 안내

고해성사:

매달 첫 토요일: 오전 9시-9시30분

주일:교중미사 20분 전

평일: 매주 수.목 미사 전 30분부터

       매주 수요일 오전

       (첫 주 수요일은 제외)

혼배성사:

수시 (6개월 전 신청에 한하여)

유아세례:

매달 첫째 주 토요일 첫 토요

성모신심 미사 후

 

 

 

Did You Know?

 

Parents are in a unique position to know about not only their own children, but their children’s friends. If you are a trusted parent, your child’s friend may come to you with secrets. What do you do if a child tells you about abuse? As an adult, it’s critical that you remain calm, and don’t overreact. Child victims are often frightened and confused, and your confusion and anger does not help their situation.Your concern and support, however, will affirm the child in important ways and can help begin the healing process for a child victim who has suffered at the hands of a predator. To learn more about steps to take if a child tells you about abuse, email jvienna@la-archdiocese.org.

 

 

오늘은 식사가 없습니다.

다음 주일은 나자렛 구역(1-1.2)에서 식사를 준비하십니다.

 

Print Print | Sitemap
© St. Matthew Korean Catholic Center